G_Mandalay_Anti_Muslim_Foto_002

버마 중부 도시 만달레이 야시장에서 한 승려가 좌판에 펼쳐진 헌 책을 뒤적여 보고 있다. 불교도가 주류인 버마에서 승려와 사원은 교육수행자로서도 중요한 위치를 차지하고 있다. 최근 불교 극단주의의 조직적 부상이 심각한 건 승려들의 사회적 입지와 영향력이 상당하기 때문이기도 하다. (Photo © Lee Yu Kyung)

Advertisements

Leave a Reply

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:

WordPress.com Log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.com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Google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Twitter picture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Facebook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Connecting to %s