30120903093420(3)

▲ 스리랑카 종전 후 북부 타밀 지역은 군사화가 가속화되고 있다. 골목 곳곳에 선 싱할라족 군인들은 타밀어를 모르고 타밀 주민들은 싱할라어를 모른다. 대부분의 주민들이 아는 유일한 싱할라어는 “이리 와”, “저리 가”, “가방 열어” 따위의 검문소용이다. ⓒ이유경 / Lee Yu Kyung

Leave a Reply

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:

WordPress.com Log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.com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Google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Twitter picture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Facebook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Connecting to %s